[동네, 안녕!] 방화초등학교 | 인사드리고 준비하기

(글쓴이 : 박성빈 사회복지사)

<이전 기록>

[동네, 안녕!] 방화초등학교 | 학교와 함께하는 '내 마음을 전해줘!' 캠페인(공지)


지난 10월 곁에있기1팀에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팀 개편으로 곁에있기1팀에서 학교 캠페인을 담당하던 권대익 주임님이 이어주기팀의 팀장이 되었습니다.

앞으로 방화초등학교와 함께하는 캠페인은 권대익 팀장님 다음으로 제가 담당하게 되었습니다.

학교라는 큰 기관과 협력하여 캠페인 한다고 생각하니 설레기도 하고 더 잘해야겠다 생각이 듭니다.

 

뜻있게 실천하기 위해 학교와 진행했던 기록을 읽으며 공부했습니다.

우리 복지관 홈페이지에는 권대익 팀장님이 방화초등학교에서,

이미진, 원종배 선생님이 방화중학교에서 잘 실천했던 것들을 기록으로 남겨두었습니다.

학교 사회사업을 하는 천화현 선생님의 기록도 참고했습니다.

잘 실천하기 위해 꼼꼼히 읽어보고 공부했습니다.

기록을 읽으니 권대익 선생님이 캠페인 후기를 보며 웃고, 즐거워하던 것이 생각납니다.

저도 그 재미를 느껴볼 수 있겠다 싶습니다.

앞으로 학교와 함께하는 캠페인 진행 재밌을 것 같습니다.

 

첫 캠페인은 이미진, 원종배 선생님이 방화중학교 아이들과 함께한 마음배송서비스를 해보려고 합니다.

마음배송서비스는 아이들이 편지로 서로의 마음을 나누는 캠페인입니다.

방화초등학교에서는 친구에게 고마운, 미안한, 사랑하는 마음을 담은 편지를 중심으로 하려고 합니다.

한 해가 거의 끝나가는 지금, 아이들에게 친구와의 추억 하나가 있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기획단이 함께해서 아이들이 직접 준비하고 진행할 수 있도록 거들면 좋겠지만,

환경과 상황이 달라 가능할지 모르겠습니다.

상황에 맞추어 김다빈 선생님과 함께 의논하고 준비해서 실천하려고 합니다.

 

김다빈 선생님과의 첫 만남은 권대익 팀장님이 함께 해주시기로 했습니다.

평소 쌓아둔 관계가 담당자가 바뀌어도 어색함 없이 할 수 있는 힘인 것 같습니다.

실천을 준비하는 후배를 위해 시간을 내어 준비해준 권대익 팀장님께 감사합니다.

 

앞으로 방화초등학교 캠페인 담당하게 되었다고 인사드리고 기획안을 보여드렸습니다.

아이들끼리 편지 주고 받는 것 좋겠다고 합니다.

담당자가 되어 방화초등학교에서 처음 함께 진행하는 캠페인, 어떤 후기를 들을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많은 아이가 참여하고 추억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3)

  • 김상진
    2021.11.12 10:40

    박성빈 선생님을 응원합니다.

  • 강수민
    2021.11.15 11:58

    와 ! 방화초등학교와 캠페인을 하시다뇨!

    알고 있었지만ㅎㅎ 기록으로 읽으니 선생님이 얼마나 열심히 선행연구하고 어떤 설렘을 안고 회의에 가셨을지 상상이 가네요!
    순수하고 아름다운 방화초등학교 학생들과 즐거운 캠페인 할 수 있길 바라겠습니다!

  • 손혜진
    2021.11.15 16:19

    그동안 권대익 팀장님이 방화초등학교와 함께 캠페인 사업 신나게 하셨습니다.
    이제는 박성빈 선생님이 그 기운을 이어받아 신나게 해보실 차례입니다!!
    그동안 꿈을 잡아라, 친구야 놀자 사업으로 아이들과 재미있게 활동하셨으니
    방화초등학교에서도 캠페인 잘 하실 수 있을 겁니다.

    아이들 학교 생활이 예전과 많이 달라졌어요.
    일주일 내내 만나던 친구는 일주일에 두 번 정도 만나고
    방과 후에도 오손도손 모여서 이야기 나누고 신나게 놀기보다
    학교 마치면 각자의 집으로 흩어지기 바쁜 것 같아요.
    이런 시기에 친구에게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캠페인 기획이 의미가 있어요.
    후기가 기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