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대학교 사회복지학과 01년생 20학번 새내기 1학년이 기관방문 왔습니다.

 

 

 

KC대학교 사회복지학과에서 기관방문을 왔습니다. 

지난여름 우리 복지관에서 실습한 김상우 학생이 후배들과 함께하는 멘토 프로그램으로 방문했습니다. 

 

01년생, 20학번 1학년 경수 영서 주희 지혜와 4학년 상우가 왔습니다. 

한 명은 빠른 년생이라 2002년생입니다. 

1학년 성민은 몸이 좋지 않아 집에서 온라인으로 참여했습니다. 

 

 

 

학생들 편안한 시간에 기관방문 해도 된다고 했습니다. 

 

평일에는 1~2명만 시간이 되었고

주말에 6명 이상이 시간이 되어

이렇게 일요일 저녁에 만나기로 했습니다. 

 

10월이지만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을 하면서 5명 모두 처음 만나는 날이라고 합니다. 

코로나와 온라인 수업으로 대학교 분위기도 많이 달라진 듯 했습니다. 

 

생기발랄한 1학년 새내기 학생은 마치 신입생 OT에 온 듯 어색한 모습입니다. 

내년에 등교개강을 해도 21학번과 함께 새내기의 느낌일 겁니다. 

 

일요일 저녁, 서로 멀리서 서울 서쪽 끝자락에 있는 방화11종합사회복지관에 모였습니다. 

기관방문을 맞이하는 저도, 여기까지 찾아온 학생도 모두 대단한 열정입니다. 

 

 

 

3시간 동안 이야기 나눴습니다. 

 

대학생활을 잘 보내는 방법을 공부 사람 추억 기록 4가지로 정리해서 말했습니다. 

학교 선배인 상우가 활동한 단기사회사업 실천 사례를 이야기했습니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아파트와 함께한 생활복지운동도 발표했습니다. 

 

긴 시간이지만 쉬는 시간도 짧게 하면서 이야기 나눴습니다. 

모두 초롱한 눈빛으로 들었습니다. 

온라인으로 참여하는 성민도 중간중간 질문과 소감을 이야기했습니다. 

 

사회복지학과 1학년, 방화11의 이야기가

코로나 19 상황에서 특별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KC대학교 학생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댓글(5)

  • 김상진
    2020.10.27 09:28

    휴일에 쉬지도 않고 후배들을 위해 수고해준 권대익 주임님을 격하게 격려합니다.



  • 정민영
    2020.10.29 11:11

    학생들의 시간에 맞춰 휴일까지 수고해주신 권대익 주임님 대단하세요!
    일요일에도 기관방문을 하며 배움의 열정을 불태우는 대학생들도 참 멋지네요!
    권대익 주임님 같은 멋진 선배 사회복지사가 있어서 학생들이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며 집으로 돌아갔을 것 같네요^^

  • 손혜진
    2020.10.30 11:24

    주말에도 열정을 불태우신 권대익 주임님...
    덕분에 후배들이 귀한 현장 이야기 생생하게 듣고 갔겠지요.

    후배 사랑하는 마음을 응원합니다.
    더불어 얼른 여자친구가 생기길 바랍니다.

  • 권민지
    2020.11.03 08:25

    권대익 주임님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얼마나 좋았을까요?ㅎㅎㅎㅎㅎ
    귀한 이야기 후배들에게 많이 전해주셨을 것 같습니다.

    권대익 주임님 덕분에 사회복지 현장에 나오기 전
    많은 준비하며 대학생활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주말에도 출근하셔서 고생하셨어요!

  • 2020.11.23 21:52

    또 다른 KC대학교의 상우. 그대 졸업생 김상우 사회복지사입니다.

    저도 방화11종합사회복지관에 방문하고 싶은데.. 예비 사회복지사분들이 먼저 방문하게 되었네요^^
    함께 그 자리에서 듣고 싶었는데 말이죠 ㅎㅎ(권대익 주임님 한번 뵙고 싶네요)

    KC대학교 후배님들의 열정과, 방화11종합사회복지관 권대익 주임님의 따뜻한 배려에 좋은 간접적인 경험이 되었을 것 같습니다.

    유익하고 알찬 경험이, 후에 사회에서 좋은 기억으로 남아 현장에서 도움이 되기를 바랄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