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설팅]양원석 선생님 동행상담

(글쓴이 : 하우정 사회복지사)

 

사례관리로 돕고 있는 윤 씨 아저씨를 양원석 소장님과 함께 만났습니다.


윤 씨 아저씨는 초등학생 딸을 혼자 키우고 계십니다.
딸을 많이 사랑하시고 바르게 키우고 싶은 마음이 크십니다.
딸이 친구들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학교생활도 잘하길 바라십니다.


양원석 소장님께서 윤 씨 아저씨께 함께 만나는 것을 허락해주셔서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하시고, 이야기 나누셨습니다.


윤 씨 아저씨는 그동안 딸을 키우면서
걱정되고 어려웠던 것들을 이야기 하셨습니다.


딸과 함께 했던 즐거운 추억, 엄마의 부재,
딸의 또래관계에 대한 어려움을 이야기 해주셨습니다.


양원석 소장님께서는 윤 씨 아저씨가 딸을 잘 키우고 싶어 하시는 마음을 알아주셨습니다.
그리고 윤 씨 아저씨가 바라시는 것들, 해보면 좋은 것들을 정리하고 제안해주셨습니다.


윤 씨 아저씨께서도 동의 하셨고
올해 해보면 좋겠다 싶은 것들이 생겼습니다.


다음번 만남에서 윤 씨 아저씨와 오늘 나눈 이야기들을
어떻게 해보면 좋을지 구체적으로 이야기 나누기로 했습니다.

 


상담을 마치고, 고민이 생겼습니다.
작년에 윤 씨 아저씨와 이야기 나눌 때,
올해는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가지고 싶다는 이야기를 하셨습니다.
그리고 컴퓨터와 영어를 배우고 싶다고 하셨습니다.


양원석 소장님과 이야기 나눈 내용은
윤 씨 아저씨의 새로운 바람이었습니다.
딸을 위한 것들이었습니다.


사례관리로 많은 부분을 돕기에 한계가 있습니다.
당사자가 할 수 있는 것, 해 볼만 한 것들로
실행계획을 세우고 옆에서 사례관리자가 돕습니다.


윤 씨 아저씨의 많은 바람들을 어떻게 하면 좋을지
양원석 소장님께 여쭈어보았습니다.


‘당사자의 욕구가 많다면,
당사자와 우선순위를 정하고
할 수 있는 것을 결정하면 됩니다.’


많은 욕구를 내비치실 때, 어떻게 하면 좋을지 고민이었습니다.
양원석 소장님의 말씀이 와 닿았습니다. 배웠습니다.


윤 씨 아저씨의 바람들이 모두 중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사례관리자의 판단이었습니다.


윤 씨 아저씨의 일이니, 윤 씨 아저씨께 잘 묻고, 의논하겠습니다.


함께 이야기 나눌 수 있도록 허락해주신 윤 씨 아저씨,
양원석 소장님께 감사합니다.

댓글(5)

  • 김상진
    2019.03.26 09:01

    양원석 선생님! 고맙습니다.

    • 양원석
      2019.03.26 23:31

      함께할 기회가 주어지니 저도 감사드립니다. ^^

  • 양원석
    2019.03.26 23:31

    새로운 욕구가 더해지면서 욕구가 많아진 것도,
    사실 선생님께서 이미 당사자께 잘 여쭙고 잘 듣고 의논하셨기에 생긴 고민이세요~
    이전에 열심히 하지 않으셨다면 생기지도 않았을 고민인걸요~

    지금까지 하셨던 것처럼 하고 계시니 잘 풀릴 겁니다. ^^

  • 김은희
    2019.03.27 10:48

    하우정선생님 동행상담 다녀왔군요.
    해보지 않은 것에 대한 부담감, 두려움이 있었는데,
    용기내어 해보니 도움되고, 좋았다는 이야기 들었습니다.

    ‘당사자의 욕구가 많다면,
    당사자와 우선순위를 정하고
    할 수 있는 것을 결정하면 됩니다.’
    -> 복잡했던 생각이 단번에 정리가 되었겠네요.

    하우정선생님의 진심 담긴 만남을 늘 응원합니다!

  • 김미경
    2019.03.27 22:56

    부장님 말씀처럼 늘 진실한 마음으로 만나는 하우정 선생님,
    그 마음을 누구보다도 윤 씨 아저씨께서 잘 아시지요.
    강점이 많은 윤 씨 아저씨이니 올 한 해도 잘 이뤄가실 겁니다.
    현실이 그래도, 그러니까
    바른 사회사업으로써 잘 돕고자 애쓰는 하우정 선생님,
    응원해요 하우정 선생님~!